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바닥글 바로가기
모바일 메뉴

서울미래유산서울미래유산

I.SEOUL.U
전체메뉴닫기

주메뉴

 
 

미래유산 찾아보기

우리 주변에 어떤 미래유산이 있는지 찾아보세요.
상암동 일본군 관사
소재지 : 마포구 가양대로 179
추천수4 조회수4537
주요개요
상암동 일본군 관사 주요개요 : 대상, 소재지,선정연도, 인증번호, 건립시기, 건립용도, 이력사항, 보존필요성
대상 상암동 일본군 관사 소재지 마포구 가양대로 179
선정연도 2013 인증번호 2013-127
건립시기 1930년대 건립용도 주택(관사)
이력사항
  • 1930년대 건립
  • 광복 이후 국방부로 소유권 이전
  • 1960년대 민간에 매각
  • 2005년 마포구 상암2지구 택지개발 조성과정(문화재지표조사)에서 22개동 발견
  • 2010년 2개동을 현 위치로 이축·복원하여 전시관으로 조성
보존필요성
  • 1930년대 일제강점기 일본군 경성사단이 중국 침략을 본격화하면서 세운 일본군 장교용 관사 근대 주거 및 군인 관사에 대한 연구대상으로서 가치가 있음 시대의 아픔을 간직한 네거티브 유산으로서 역사적, 교육적 가치가 있으므로 보존할 필요가 있음
설명문
1930년대 일제 강점기 일본군 경성사단이 중국 침략을 본격화하면서 세운 일본군 장교용 관사이다. 근대 주거 및 군인 관사에 대한 연구대상으로서 가치와 시대의 아픔을 간직한 역사적, 교육적 가치가 있는 건물이다.

1930년대, 상암동 일대에는 경의선을 통해 전쟁 물자를 수송하던 일본군 대규모 병참기지가 있었다. 1930년대 건립되어 1945년 광복 이후 국방부로 소유권이 이전되었다가 1960년대 민간에 매각되었다. 1970년대에 개발제한구역으로 지정되어 1990년대 초까지 쓰레기 매립지 인근에 있어 옛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었다.



2005년 서울시 SH공사가 마포구 상암2지구 택지개발을 조성하는 과정(문화재지표조사)에서 일본군 장교관사로 추정되는 목조건물 22개 동을 발견했다.

문화재청은 지표조사를 통해 ‘일본제국주의의 아시아 침략을 여실히 보여주는 문화유산으로 보존 가치가 있다’고 결정하였고 22개 동 가운데 상태가 양호한 2개 동을 옮겨, 복원하기로 결정했다. 현황조사 및 실측, 문화재청 정밀조사, 이축·복원할 부지선정, 복원공사 등의 과정을 통해 복원작업이 진행되었다.



2010년, 2개 동을 현 위치로 이축·복원하여 역사전시관으로 조성했다. 구 대위급 숙소와 소위·중위급 장교숙소로 이용되었던 건물은 전시관으로 조성하였고 당시 생활상을 알 수 있도록 각종 도구와 살림살이를 그대로 복원했다. 마당에는 우물과 두레박, 정원 등을 당시 모습대로 복원하였으며 두 개의 건물 사이에는 방공호도 복원했다. SH공사 소유이며 서울시 마포구에서 관리하고 있다.
주변현황
상암동 일본군 관사 주변현황 : 대중교통(버스), 대중교통(지하철), 주차장, 주차대수, 주차비용, 주차시간
대중교통
(버스)
  • 정류소명: DMC첨단산업센터 (14―111, 14―112)
  • 버스번호: 270번, 470번, 7011번 외 다수
  • 도보시간 : 2분 ~ 3분
대중교통
(지하철)
  • 수색역(경의선), DMC역(공항철도)
  • 도보시간 : 20분 ~ 25분
주차장 주차대수 -
주차비용 - 주차시간 -
위치
조사목록
연관 자료
동영상 0건  |   VR영상 0건  |   사진 6건  |   음원 0건  |   카드뉴스 0건  |   기초현황조사서 1건  |   기타자료 0
  • PDF파일 상암동 일본군 관사
    상암동 일본군 관사
  • 이미지파일 상암동 일본군 관사
    상암동 일본군 관사
  • 이미지파일 상암동 일본군 관사
    상암동 일본군 관사
  • 이미지파일 상암동 일본군 관사
    상암동 일본군 관사
  • 이미지파일 상암동 일본군 관사
    상암동 일본군 관사
  • 이미지파일 상암동 일본군 관사
    상암동 일본군 관사
  • 이미지파일 상암동 일본군 관사
    상암동 일본군 관사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추천수4
탑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