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바닥글 바로가기
모바일 메뉴

서울미래유산서울미래유산

I.SEOUL.U
전체메뉴닫기

주메뉴

 
 

미래유산 찾아보기

우리 주변에 어떤 미래유산이 있는지 찾아보세요.
쌍용빌딩
소재지 : 중구 명동9길 39
추천수2 조회수1472
주요개요
쌍용빌딩 주요개요 : 대상, 소재지,선정연도, 인증번호, 건립시기, 건립용도, 이력사항, 보존필요성
대상 쌍용빌딩 소재지 중구 명동9길 39
선정연도 2017 인증번호 2017-026
건립시기 1964년 건립용도 업무시설
이력사항
  • 1962년 김수근 건축가 설계
  • 1964년 준공
보존필요성
  • 건축가 김수근의 노출 콘크리트 조형시기 건물 중 하나로 정면의 도조 장식 패턴이 어울려 강렬하고 차별화된 특이성을 보여주므로 랜드마크로서의 보존가치가 있음
설명문
쌍용빌딩은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9길 구 외환은행 본점 옆에 준공된 지상 6층의 건물로, 오양빌딩이라고도 한다.

쌍용빌딩은 한국을 대표하는 건축가 김수근이 1962년에 설계하고 완공시킨 건물로, 건물의 전면이 도자기로 장식되었고 노출 콘크리트벽이 특징적이다. 특히, 노출 콘크리트 양식은 1960년대에 김수근이 제작한 작품의 특징으로, 당시의 근대 건축물의 전형적인 특징을 보여주는 건축물이라 할 수 있다. 또한, 노출 콘크리트 작품들은 그의 스승인 요시무라 준죠(일본)와 르 코르뷔제(프랑스), 프랑크 로이드 라이트(미국)에게서 영향을 받았다.

쌍용빌딩은 1962년 명동에 준공되었다. 1967년에는 미국의 BOA은행 서울지점이 오양빌딩에 개점하여 송금 및 환거래 업무를 취급함으로써 국내에 진출한 외국은행으로는 다섯 번째를 기록하였다. 1977년에는 쌍용프린트가 정전기가 발생하지 않는 특수 견직물을 개발하여 오양빌딩에 대형 직매장을 개설하여 무역을 위한 중심지 역할을 하였다. 그러나 1994년 당시 쌍용시멘트로 넘어간 석회석광산업체인 ‘장자’가 부도를 내면서 오양빌딩은경매로 넘어가기도 하였다. 오양빌딩은 원래 업무시설로 설계되었으나, 2018년 현재에는 상업적인 임대 건물로 사용되고 있다.

쌍용빌딩은 건축 면적 259.11㎡, 연면적 1,853.06㎡로 건축되었으며, 지하 1층과 지상 6층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쌍용빌딩은 외벽에 한국의 도자기와 소품 등 한국적 전통을 살린 예술성이 담겨져 있으며, 콘크리트의 질감과 도조 장식에 의해 예술적 가치가 돋보이는 건축물로, 명동을 방문하는 관광객에게 볼거리를 제공해 주고 있다. 2018년 현재, 쌍용빌딩의 관리는 재단법인일주학술문화재단에서 실시하고 있다.

쌍용빌딩은 1960년대 한국의 건축 양식을 알 수 있는 건축물임과 동시에 한국을 대표하는 건축가 김수근이 한국 전통과 서양건축을 접목시켜 탄생시킨 서울미래유산이다.
주변현황
쌍용빌딩 주변현황 : 대중교통(버스), 대중교통(지하철), 주차장, 주차대수, 주차비용, 주차시간
대중교통
(버스)
  • 정류소명: 을지로입구(외환은행본점)(02156)
  • 버스번호: 100번, 105번, 152번 외 다수
  • 도보시간 : 4분 ~ 6분
대중교통
(지하철)
  • 을지로입구역(2호선)
  • 도보시간 : 3분 ~ 6분
주차장 주차대수 -
주차비용 - 주차시간 -
위치
조사목록
연관 자료
동영상 0건  |   VR영상 0건  |   사진 0건  |   음원 0건  |   카드뉴스 0건  |   기초현황조사서 1건  |   기타자료 0
  • PDF파일 쌍용빌딩
    쌍용빌딩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추천수2
탑 버튼